즐겨찾기추가 시작페이지로
Toronto
+16...+20° C
로그인 회원가입 회원찾기 미니홈업체
회원로그인 회원로그인
정치
1,206
IT.과학
185
사회
564
경제
1,765
세계
304
생활.문화
241
연예가소식
557
전문가칼럼
170
HOT뉴스
1,251
더보기
현재접속자
MissyCanada   캐나다 뉴스   정치   상세보기  
정치 게시판입니다.
제목  문 대통령, 식목일 맞아 2050 탄소중립ㆍ도시 숲 확대 강조 2021-04-05 08:58:19
작성인
 고상우 기자
조회 : 23   추천: 1
 
최초 석탄화력발전소 있던 ‘당인리 발전소’에서 제76회 식목일 행사 참여


문재인 대통령은 5일 식목일을 맞아 2050년 탄소중립 목표 달성과 미세먼지 대책으로 도시 숲 확대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서울 마포구 서울복합화력발전소에서 열린 제76회 식목일 기념행사에 참석해 어린이들과 함께 나무를 심었다.

이날 나무심기 행사는 상지초등학교 숲사랑청소년단 16명을 포함해 농림축산식품부ㆍ환경부ㆍ산업통상자원부 등 관련 부처 장관, 산림청장, 마포구청장, 한국중부발전 사장, 임업 관련 단체장 및 NGO 활동가, 국립수목원 관계자 등 약 40명이 참여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숲은 우리 국토를 아름답게 만든다" "우리나라는 2050년까지 탄소 배출을 제로로 만든다는 목표를 세웠다. 그래서 50년까지 30억 그루의 나무를 심어 더 많은 탄소를 흡수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서울시 도시 숲에서는 초미세먼지(농도)가 도심지보다 40%나 낮다. 그런데 도시 숲이 도시 전체 면적의 2%밖에 되지 않아 너무 적다" "오늘(5) 우리가 한 것처럼 도시에 나무를 더 많이 심어서 도시 숲을 늘려나가는 것이 미세먼지 대책으로도 매우 중요하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가 열린 곳은 우리나라 최초의 석탄화력발전소인 `당인리 발전소` 1~5호기가 있던 장소로, 현재는 발전 설비를 지하화하고 지상부에는 공원이 조성된 상태다. 청와대는 "탄소중립과 친환경에너지의 중요성을 강조하고자 이곳을 식목일 행사 장소로 정한 것"라고 설명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해 식목일에도 산불 피해를 입은 강원 강릉시 옥계면을 찾아 나무를 심었다.


AU경제(http://www.areyou.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추천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