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추가 시작페이지로
Toronto
+16...+20° C
로그인 회원가입 회원찾기 미니홈업체
회원로그인 회원로그인
정치
1,206
IT.과학
185
사회
564
경제
1,765
세계
304
생활.문화
241
연예가소식
557
전문가칼럼
170
HOT뉴스
1,251
더보기
현재접속자
MissyCanada   캐나다 뉴스   연예가소식   상세보기  
연예가 소식 게시판입니다.
신고하기
제목  박수홍, 친형 민ㆍ형사 고소… 친형 측도 맞대응 예고 2021-04-05 08:48:45
작성인
 고상우 기자
조회 : 48   추천: 3
Email
 
 
박수홍 측 “합의서 받아들이지 않아… 대화 통한 해결 의지 없다고 판단”


개그맨 박수홍(51) 5일 횡령 의혹이 불거진 친형을 상대로 법적 대응에 나서기로 했다.

 

박수홍의 법률대리를 맡고 있는 법무법인 에스의 노종헌 변호사는 "박수홍은 더 이상 대화를 통한 원만한 해결의 의지가 없는 것으로 판단해 5일 민ㆍ형사상 법적 조치에 착수한다"고 밝혔다.

 

박수홍 측은 "친형 및 그의 배우자 측은 합의서를 받아들이지 않았고 오히려 지인을 통해 박수홍에 대한 비판 기사를 냈다" "박수홍은 더 이상 대화를 통한 원만한 해결의 의지가 없는 것으로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박수홍의 친형 측도 고소에 대해 적극 맞대응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박수홍의 친형 측은 지난 3일 한 매체를 통해 "가족끼리 진흙탕 싸움을 하기 싫어서 참고 있었다" "(박수홍이 고소를 하면) 법정에서 적극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박수홍의 친형 측은 지난 4일에는 "모든 갈등의 시작이 지난해 초 박수홍의 1993년 생 여자 친구 소개 문제에서 비롯됐다"는 주장을 새롭게 내놨다. 친형 측은 "박수홍이 거주 중인 서울 마포구 상암동 아파트의 명의자가 1993년생 여성"이라고 주장했다.

 

앞서 박수홍은 지난 3 29일 인스타그램에 친형의 재산 횡령 의혹 문제를 인정한 바 있다. 그는 "바로잡기 위해 대화를 시도했지만 현재까지 오랜 기간 답변을 받지 못한 상황"이라며 "다시 한 번 대화를 요청한 상태다. 마지막 요청이기에 이에도 응하지 않는다면, 나는 더 이상 그들을 가족으로 볼 수 없을 것 같다"고 경고했다.

 

AU경제(http://www.areyou.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추천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