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추가 시작페이지로
Toronto
+16...+20° C
로그인 회원가입 회원찾기 미니홈업체
회원로그인 회원로그인
한인행사일정
295
토론토이벤트
235
로컬플라이어
1,135
여행정보
74
건강칼럼
96
미용.패션
72
물리치료
6
알뜰정보
205
부동산정보
75
자동차정보
55
Fitness
39
톡톡노하우
15
업체갤러리
21
이슈
34
더보기
현재접속자
MissyCanada   커뮤니티   부동산정보   상세보기  
캐나다부동산정보~
신고하기
제목  평균 소득자가 토론토에서 집을 사는 데 32 년이 걸린다 2019-10-03 19:57:10
작성인
  root
조회 : 34   추천: 2
Email
 



토론토에서 주택 소유가 비싸다는 사실은 비밀이 아니다. Zoocasa의 새로운 보고서는 누군가가 그 꿈을 이루기 위해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밝히고 있다.

 

목요일에 발표된 새로운 보고서에서  부동산 웹 사이트는 평균 소득 가구가 집을 살 수 있는 곳과 시간이 얼마나 걸리는지를 조사했다.

 

그 결과 토론토 주택 소유 희망자는 장기적으로 기다릴 준비가 되어 있어야 한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토론토의 평균 주택 가격은 $823,300이며 가계 평균 소득은 $ 78,373에 불과하다. 이 수치로는 $ 300,172의 모기지를 받을 수 있지만 전체의 63%에 해당하는 $502,226을 계약금으로 준비해야 한다.

 

이는 평균적인 소득을 얻고 소득의 20 %를 주택을 위해 저금하는 가구는 주택을 소유하기 위해 총 32 년이 필요하다는 것을 의미한다.

 

주택 소유자가되기위해 가장 빠른 길을 찾는 사람들에게는 캘거리가 적격이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현재 캘거리에서 평균 소득 가정이 평균 가격 주택을 구매하기 위해 필요한 5 %의 계약금을 수입의 20 %를 저금해 모으는데 1년 밖에 걸리지 않는다.

 

이는 시의 평균 주택 가격 $420,500, 세금 전 평균 가계 수입 $99,583 및 최대 모기지 $415,454를 기준으로 계산되었다.

 

1 년 내에 주택을 구입할 수 있는 곳에는 Edmonton, Halifax, Winnipeg, Saskatoon, Regina Ottawa 도 포함된다.

 

이 도시들에서 계약금을 모으는데 필요한 기간은 국가 평균인 25 년보다 훨씬 낮다.

 

캐나다에서 두 번째로 큰 도시인 몬트리올도 평균 가격이 $369,500인 주택을 위해 계약금 27 % $ 99,393를 평균 소득 가구가 모으려면 8년이 걸려 주택을 상대적으로 빠르게 구입할 수 있는 편이다.

 

캐나다 내  7개의 주택 시장들에서, 중간 소득자들은 주택 구입 자금을 조달하기에 충분한 모기지를 받을 자격이 안되며 상당한 양의 계약금이 필요하다.

 

*데일리하이브 글을 번역편집한 것입니다.

추천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