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추가 시작페이지로
Toronto
+16...+20° C
로그인 회원가입 회원찾기 미니홈업체
회원로그인 회원로그인
정치
918
IT.과학
111
사회
452
경제
1,382
세계
196
생활.문화
223
연예가소식
391
전문가칼럼
131
HOT뉴스
821
더보기
현재접속자
MissyCanada   캐나다 뉴스   정치   상세보기  
정치 게시판입니다.
제목  문 대통령, 중국ㆍ일본대사에 신임장 접수 2020-02-09 11:30:42
작성인
 고상우 기자
조회 : 23   추천: 2
 

中 대사, 제정식서 한국어로 인사… 日 대사 “도쿄올림픽ㆍ정상회담 협력할 것”



문재인 대통령이 7일 새로 부임한 중국과 일본의 대사로부터 신임장을 받았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싱 하이밍 신임 주한중국대사와 토미타 코지 주한일본대사로부터 신임장(특정인을 외교 사절로 파견하는 취지와 그 사람의 신분을 상대국에 통고하는 문서)을 받고 환담했다.

문 대통령은 "한국에서 3번 근무했고, 북한에서도 근무한 경험이 있는 등 중국의 대표적인 한반도 전문가인 싱 대사의 부임을 환영한다" "한ㆍ중관계 발전뿐 아니라 남북관계 발전에 크게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싱 하이밍 대사는 "최근 중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이를 극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지난번 문 대통령께서 `중국의 어려움이 우리의 어려움`이라고 말씀하신 것에 큰 감동을 받았다"며 감사의 뜻을 나타냈다.

이에 문 대통령은 "가까운 이웃의 어려움을 돕는 것은 너무나 당연하다" "한국 정부는 중국 정부가 하루빨리 신종 코로나 문제를 해결하는 데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싱 하이밍 대사는 문 대통령과 마주한 제정식에서 한국말로 "존경하는 대통령 각하, 시진핑 주석님의 신임장을 드리게 돼 영광입니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토미타 코지 일본대사에 대해 "주한대사관에서 참사관, 공사로 근무한 경험으로 한국을 잘 이해하고 있다" "한일 간 현안에 적극적이고 긍정적인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토미타 코지 대사는 "한ㆍ일 양국이 지난 한일정상회담을 통해 현안 해결에 합의한 만큼 그 이행을 위해 전심전력을 다 하겠다" "양 정상이 자주 만나 의사소통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올해 도쿄올림픽이 있고, 한ㆍ중ㆍ일 정상회의가 한국에서 개최되는 만큼 더 활발한 고위급 교류가 이뤄질 것"이라며 양국이 신종 코로나 관련 정보도 공유ㆍ협력해 나가길 기대했다.

토미타 코지 대사는 "세계경제에 있어 한일관계는 매우 중요하고, 신종 코로나 문제 협력 등 양국이 협력해야 할 분야가 많다" "도쿄올림픽은 아시아 지역에서도 매우 중요한 대회이기 때문에 한ㆍ중ㆍ일 3국 협력 등 성공개최를 위해 최대한 노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AU경제(http://www.areyou.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추천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