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추가 시작페이지로
Toronto
+16...+20° C
로그인 회원가입 회원찾기 미니홈업체
회원로그인 회원로그인
한인행사일정
595
토론토이벤트
321
로컬플라이어
3,701
여행정보
114
건강칼럼
166
미용.패션
140
물리치료
7
알뜰정보
312
부동산정보
184
자동차정보
192
Fitness
54
톡톡노하우
20
업체갤러리
23
이슈
180
더보기
현재접속자
MissyCanada   커뮤니티   부동산정보   상세보기  
캐나다부동산정보~
신고하기
제목  온타리오주, 2025년 임대료 인상을 2.5%로 제한 2024-07-03 09:18:54
작성인
  root
조회 : 76   추천: 9
Email
 


 

지난 주말 포드 정부가 발표한 인상 지침에 따르면 온타리오 집주인들은 내년에 임대료를 최대 2.5%까지 인상할 수 있게 됐다.

 

정부 성명에 따르면 금리 인상은 지난 2년 동안 사용된 것과 동일하며 현재 "국가에서 가장 낮은 금리"이다. 상한선이 없었다면 최근 금리 인상으로 인해 인상률은 3.1%였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부는 팬데믹 기간 동안 2021년 임대료 인상 지침을 0으로 설정했고, 2022년에는 이를 1.2%로 인상했다.

 

온타리오 NDP 주택 평론가인 제시카 벨은 현재의 주택 위기로 인해 온타리오에서 주택을 임대하거나 소유하는 것이 결코 더 비싸게 된 적이 없다고 말했다.

 

그녀는 성명에서 “보수당은 주택 위기를 해결하기 위해 6년을 보냈지만 실패했다”고 말했다. “의미 있는 임대료 통제를 거부하고 지방 임대료를 임대료 인상 지침의 3배까지 계속 인상하는 것을 거부하는 것은 그들이 임차인의 삶을 더 저렴하게 만들 의도가 없음을 분명히 말해줍니다.”

 

임대료 통제는 현재 임차인뿐만 아니라 2018년 11월 15일 이전에 누구든지 처음 점유한 유닛에만 적용된다. 그 이후에 출시된 모든 유닛의 경우 연간 임대료 인상 금액에는 제한이 없다.

 

집주인은 집주인 및 세입자 위원회(LTB)에 2.5% 이상의 인상을 신청할 수도 있다. 또한 세입자에게 임대료 인상에 대해 최소 90일 전에 서면으로 통지해야 하며 1년에 한 번 이상 임대료를 인상할 수 없다.

 

부적절한 임대료 인상을 받았다고 생각하는 세입자는 LTB에 수정을 요청할 수 있다.

 

 

*City뉴스 글을 번역,편집한 것입니다.

추천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