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추가 시작페이지로
Toronto
+16...+20° C
로그인 회원가입 회원찾기 미니홈업체
회원로그인 회원로그인
한인행사일정
414
토론토이벤트
279
로컬플라이어
2,438
여행정보
95
건강칼럼
135
미용.패션
93
물리치료
7
알뜰정보
269
부동산정보
135
자동차정보
129
Fitness
51
톡톡노하우
18
업체갤러리
23
이슈
113
더보기
현재접속자
MissyCanada   커뮤니티   부동산정보   상세보기  
캐나다부동산정보~
신고하기
제목  토론토의 주택 구매자들, 캐나다의 거의 다른 어느 곳보다 어려움을 겪고 있다. 2022-06-09 22:34:51
작성인
  root
조회 : 379   추천: 4
Email
 


 

토론토가 캐나다에서 가장 과대평가된 주택 시장 중 하나로 확립되어 있기 때문에, 토론토가 살기 좋은 곳에 돈을 투자하기 가장 어려운 곳 중 하나로 선정되었다는 소식을 듣는 것은 놀라운 일이 아니다.

 

Zoocasa Realty와 제휴한 MoneySense의 최신 캐나다 부동산 구입처 보고서는 우리 중 많은 사람들이 이미 알고 있는 사실을 강조하고 있다. 토론토는 주택 구입에 있어 기본적으로 돈이 너무 많이든다.

 

이 보고서는 별 순위 시스템으로 도시를 평가했으며, Uber 등급과 마찬가지로 별 5개는 원하는 위치에 있고 별 0개는 더할 나위 없이 나쁘다.

 

운 좋게도 토론토는 0점을 받은 밴쿠버와 달리 이 척도의 절대 바닥에 있지 않다. 2021년 평균 주택 가격은 1,230,200달러로 3년 동안 19% 성장했다.

 

불행히도 토론토는 별 1개 등급을 등록하는 데도 실패하였지만 크게 뒤처지지 않았다. 토론토 시의 당황스러운 별점 0.7은 2021년 평균 주택 가격이 1,023,029달러로 34%의 고통스러운 3년 가격 상승으로 인해 완전히 감당할 수 없는 산물이다.

 

문제는 토론토와 그 지역 전체에 퍼져 있는 것 같다. 사실, 가치와 구매 조건 면에서 최악의 구매 장소 5곳 중 4곳은 토론토 광역권 내에 있다.

 

밴쿠버의 별 0개 순위는 캐나다 전체에서 최악일 수 있지만 GTA 지역에 대해서는 GO Transit을 사용하여 캐나다의 다른 가장 낮은 순위 도시를 하루에 방문할 수 있다는 많은 것을 말해준다.

 

토론토에서 두 번째로 낮은 별 0.7개 순위에 이어 가장 열악한 시장은 별 0.9개를 획득한 Oakville-Milton이다. 미시소거는 별 1.1, 그리고 벌링턴은 별 1.3개를 획득했다.

 

Oakville-Milton에서 세 번째로 낮은 순위는 2021년 평균 가격이 $1,516,800이고 3년 동안 66% 성장한 결과이다. 그것은 토론토보다 훨씬 비싸지만 집 크기와 유형의 차이는 이 숲이 우거진곳이 대도시보다 돈을 더 많이 제공한다는 것을 의미하고 있다.

 

Mississauga는 2021년 평균 주택 가격이 $1,202,300이고 3년 동안 51%의 성장률을 기록하면서 예상 구매자에게 4번째로 나쁜 위치에 올랐다.

 

5번째로 최악의 구매 장소인 벌링턴의 2021년 평균 주택 가격은 $1,243,787로, 실제로 가장 가혹한 두 시장으로 선정된 토론토와 밴쿠버보다 비쌌다.

 

따라서 도시를 탈출하여 높은 가격을 피하고 더 안전한 투자를 확보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면 주변 지역을 넘어 합리적인 가격에 가까운 것을 찾아야 할 수도 있다.

 

 

*블로그TO 글을 번역,편집한 것입니다

추천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