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추가 시작페이지로
Toronto
+16...+20° C
로그인 회원가입 회원찾기 미니홈업체
회원로그인 회원로그인
정치
1,367
IT.과학
349
사회
647
경제
2,356
세계
322
생활.문화
273
연예가소식
627
전문가칼럼
304
HOT뉴스
2,238
더보기
현재접속자
MissyCanada   캐나다 뉴스   HOT뉴스   상세보기  
캐나다의 생생정보 뉴스 섹션입니다.
신고하기
제목  보건 단체, 온타리오주에 알코올 금지 완화에 앞서 알코올 전략 개발을 요청 2024-05-14 14:24:15
작성인
  root
조회 : 73   추천: 10
Email
 


 

여러 보건 기관에서는 온타리오 주정부의 음주 규정 완화에 대비하기 위한 포괄적인 전략 개발을 요청하고 있다.

 

2026년까지 온타리오 주의 편의점과 모든 식료품점에서는 맥주, 와인, 사과주, 즉석 칵테일을 판매할 수 있게됬다.

 

더그 포드(Doug Ford) 총리는 2018년 선거 직전에 주류 판매를 확대하겠다고 약속했고, 결국 승리했다.

 

온타리오 주 보건 최고 의료 책임자인 Kieran Moore 박사의 말처럼 12개 이상의 보건 기관이 알코올 전략을 요구하고 있다.

 

캐나다 정신 건강 협회(Canadian Mental Health Association)와 중독 및 정신 건강 센터(Centre for Addiction and Mental Health) 등은 알코올로 인해 온타리오 주에서 매년 수천 명이 사망하고 수십만 명이 병원에 입원한다고 밝혔다.

 

주정부는 10개년 38억 달러 규모의 정신 건강 계획의 일환으로 알코올 소비와 관련된 사회적 책임과 공중 보건 노력을 지원하기 위해 1,000만 달러를 지출할 것이라고 밝혔다.

 

 

*City뉴스 글을 번역,편집한 것입니다.

추천  목록